분돈(奔豚) / 전음(前陰)

 익생양술에서 "복통(腹痛)"의 질병으로 처방되어짐
 동의보감에서 "분돈(奔豚)"의 질병으로 처방되어짐
익생원인과 증상
복부의 여러 가지 통증이다. 흔히 배앓이라 한다. 일반적으로는 배 안의 장기에 이상이 있을 때 생기는 복통을 말한다. 복통은 위장병 중에서 가장 많은 증상인데, 복통을 일으키는 질병은 위장뿐 아니라 신장이나 자궁 등의 장애로 인해 생기는 경우도 있어 매우 많기 때문에 그 원인이나 동기가 여러 종류이므로 원인부터 조사하여 치료하는 것이 지름길이다. 또 복통이 나타나는 양상도 다양하여, 저절로 통증이 느껴지는 자발통, 움직일 때 느껴지는 체동통, 음식물을 먹은 다음에 일어나는 식후통, 손으로 눌렀을 때 통증이 느껴지는 압박통 또는 압통 등이 있다. 압통이 느껴지는 부위는 대개 병이 있는 위치이거나 그 주변일 경우가 많은데, 관련통이라는 것이 있어서 이 통증이 오면 본병의 통증이 희미하게 느껴지기도 한다. 현대 의학의 상식으로는 급성위장염·췌장염·소,대장염·급성충수염·적리·장경련·장불통증·성기 질병 등이 있을 때 복통이 올 수 있다고 본다.
·배의 통증 : 신경성복통·변비·장염·맹장염·장폐색·결핵성복막염·급만성위염·체기(滯氣) 등에 의한 복통, 정신 과로에 의한 복통, 뇌명절통(雷鳴切痛), 오한에 따른 복통, 회충에 의한 복통, 구토·설사·곽란 등에 의한 복통.
·명치의 통증 : 위궤양·위카타르·위암·위하수·장관협착(腸管狹窄)·담석산통(膽石疝痛) 등에 의한 복통.
·오른쪽 배의 통증 : 담석증·급성신우염·신석(腎石)의 산통발작(疝痛發作), 만성맹장염 등에 의한 복통.
·왼쪽 배의 통증 : 협심증·신결석·적리(赤痢)·직장암·만성복막염·골반복막염 등에 의한 복통.
·아랫배의 통증 : 자궁 외 임신·맹장염·난소 난관의 질병으로 인한 복통·월경불순·나팔관의 농양(膿瘍)·방광결석 등에 의한 복통, 산후복통, 유산 후 복통 등.
·발병 원인
․ 한복통(寒腹痛) : 한기를 받아 생긴 복통.
․ 열복통(熱腹痛) : 열기로 인한 복통.
․ 식적통(食積痛) : 과식·소화불량 등 식상(食傷)에서 오는 복통.
․ 담복통(淡腹痛) : 담으로 인한 복통.
․ 제복통(臍腹痛) : 배꼽을 중심으로 아프고 당기는 복통.
․ 구설통(嘔泄痛) : 구토와 설사로 인한 복통.
․ 제축증(臍縮症) : 배꼽 아래가 아픈 병증.
․ 식상증(食傷症) : 먹은 음식이 소화가 안 되어 복통과 토사 등의 급성병변을 일으키는 병증.
가벼운 복통은 대개 위나 장에 탈이 나서 생기는 증상으로, 특별한 치료가 없어도 자연적으로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나 복통이 심해지거나 지속적이거나 특히 다른 증상과 함께 오는 경우에는 몸에 심각한 증상이 있을 수 있으므로 빠른 조치가 필요하다.
분돈(奔豚)
계통 전음(前陰) / 외형편(外形篇)
원인과 증상 분돈기(奔豚氣). 신적(腎積). 오적(五積)의 하나. 신기(腎氣)가 허약하여 비(脾)의 습사(濕邪)가 들거나, 발한(發汗) 후 소침(燒鍼)을 잘못 놓아 침구멍에 한사(寒邪)가 들어가 기가 상충(上衝)함. 아랫배에서 가슴으로 또는 인후까지 기가 치밀어 오르는 것이 마치 돼지가 달리는 것 같음. 흉복통(胸腹痛)이 있고, 한열(寒熱)이 오가며, 배꼽 밑에 동계(動悸)가 있음. 오래되면 기천(氣喘), 해역, 골위(骨痿), 소기(少氣) 등이 나타남.
참고 영추사기장부병형(靈樞邪氣臟腑病形)
질병처방 감란수(甘爛水)[1]
복령계감탕(茯苓桂甘湯)
천련산(川練散)
천초(川椒)[7]
총백(蔥白)[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