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류각(石榴殼) / 석류나무

 익생양술에서 "석류나무"로 처방에 사용됨
 동의보감에서 "석류각(石榴殼) / 석류나무"로 처방에 사용되었음.
분포 남부 지방 채취기간 9~10월
10m 정도 취급요령 햇볕에 말려 쓴다.
생지 인가 부근 식재 성미 따뜻하며, 시고 떫다.
분류 낙엽 활엽 소교목 독성여부 없다.
번식 1회사용량 열매껍질 5~8g, 뿌리ㆍ잎ㆍ꽃 4~6g
약효 열매껍질ㆍ뿌리ㆍ잎ㆍ꽃 사용범위 해롭지는 않으나 치유되는 대로 중단한다.
동속약초 백석류나무
마주나며 길이 2~8cm의 긴 타원형 또는 긴 거꿀달걀꼴로서 가장자리가 밋밋하고 양 끝이 좁아진다. 양면에 털이 없으며 표면에 윤기가 난다. 잎자루는 짧다.
5~6월에 가지 끝에 주홍색의 육판화가 1~5개씩 차례로 달려 핀다. 양성화이다. 통 모양인 꽃받침은 6개로 갈라지는데 육질이고 붉은빛이 돈다. 6개인 꽃잎은 기왓장이 물리듯 포개진다. 많은 수술과 1개의 암술이 있다. 씨방은 꽃받침 속에 묻혀 있으며 상하 2단으로 되어 있는데 상단은 5~7실, 하단은 3실이다.
열매
9~10월에 지름 6~8cm의 둥근 열매가 황색 또는 황홍색으로 달려 익는데 껍질이 두껍고 끝에는 꽃받침 조각이 달려 있다. 열매의 안쪽은 여러 개의 방으로 나뉘어 있다. 열매가 완전히 익으면 껍질이 불규칙하게 터져서 안에 있는 붉은 씨를 드러내는데 즙이 많은 빨간 과육이 씨를 둘러싼 모양이다.
특징 및 사용
나무껍질은 푸른 빛을 띠는 회색이고 줄기는 뒤틀리는 모양을 하고 있다. 작은 가지의 횡단면은 네모지고 표면에 털이 없으며 짧은 가지 끝이 가시로 변한다. 열매를 석류라 하는데 안에 많은 씨가 들어 있어 포도와 함께 다산의 상징이 된다. 옛날에는 유개백자(榴開百子)라 하여 생남을 많이 하는 상징으로 여겼다. 관상용ㆍ식용ㆍ약용으로 이용된다. 씨의 겉껍질은 즙이 많으며 맛이 시고 달아 그대로 먹거나 화채를 만들어 먹는다. 약재로 채취한 뿌리는 쌀뜨물에 담갔다가 햇볕에 말려 쓴다. 열매 껍질을 석류피(石榴皮)라 하며 약재로 사용한다. 열매는 벌어지기 전에 햇볕에 말려 쓴다. 꽃은 채취하여 즉시 날것으로 사용한다. 약으로 쓸 때는 탕으로 하거나 산제로 하여 사용하며, 술을 담가서도 쓴다.
석류각(石榴殼) / 석류 껍질
라틴명 Granati Pericarpium
약재의 효능 삽장(澁腸)  (설사를 그치게 하는 효능임)
지사(止瀉)  (설사(泄瀉)를 치료하는 효능임)
지혈(止血)  (출혈(出血)을 그치게 하는 효능임)
염수(染鬚)  (수염을 검게 하는 효능임)
구충(驅蟲)  (기생충을 없애는 약물을 써서 인체 내부의 기생충병을 치료하는 효능임)
작용부위 대장(大腸)
성미 산삽(酸澁) , 소독(小毒) , 온(溫)
독성 The alkaloid has a central depressant effect, can inhibit the respiratory center, and has a curare like effect on skeletal muscles. Intoxication with this herb can produce tremors, convulsions, and coma.
Adverse effects observed in patients taking this herb include signs of gastrointestinal irritation, such as nausea, vomiting, diarrhea, and abdominal pain.Patients may also experience headache, dizziness, and visual difficulty.1).
1) Huang, K.C., The pharmacology of Chinese herbs II, CRC press, 1999.
약재사용처방 산석류각(酸石榴殼) /  통설(洞泄)적백리(赤白痢)